•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남도, 우주발사체 클러스터 성공 조성…기업 유치 온 힘

등록 2023.12.09 10:10:38수정 2023.12.09 11:56: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한국우주기술진흥협회사 100개 초청 설명회

기술진흥협회와 우주 분야 협력 업무협약 체결

[고흥=뉴시스] 2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한국형 우주 발사체 누리호가 발사되고 있다. (사진=항우연 제공) 2023.05.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고흥=뉴시스] 25일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한국형 우주 발사체 누리호가 발사되고 있다. (사진=항우연 제공) 2023.05.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무안=뉴시스] 이창우 기자 = 전남도가 성공적인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집적화 단지) 조성을 위해 기업 유치에 온 힘을 쏟고 있는 가운데 한국우주기술진흥협회와 손을 맞잡았다.

9일 전남도에 따르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전남도, 고흥군 공동으로 지난 8일 서울 메이필드 호텔에서 한국우주기술진흥협회 회원사 100개 기업을 초청해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기업 유치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설명회에선 민간 발사장 구축을 포함한 전남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 조성 계획과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조성 계획, 입주기업 지원책 발표 등 다양한 기업 유치 홍보전이 펼쳐졌다.

또 전남도는 고흥군, 한국우주기술진흥협회와 함께 우주 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도 했다.

협약서에는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조성을 중심으로 우주산업 정책연구와 신규사업 발굴 등 상호협력 내용을 반영했다.

전남도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와 국가산단 조기 완공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단은 2028년까지 고흥 봉래면 예내리 일원 173만㎡ 부지에 국비 3800억원을 투입해 조성한다.

액체·고체 기반의 발사체 기업이 입주하는 우주산업 전용 국가산단 조성이 목표다.

전남도는 2031년까지 클러스터 조성사업으로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조성, 민간발사장 등 핵심 인프라 구축을 추진한다.

우주발사체 기술사업화센터 건립, 우주발사체 사이언스 콤플렉스 구축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해 고흥을 국가 우주산업의 성장 거점으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조재웅 전남도 신성장산업과장은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를 성공적으로 조성해 민간 우주기업의 발사체 개발과 역량 향상을 집중 지원하고, 민간 기업이 발사체를 자유롭게 발사하는 기반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cw@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