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 모아타운·모아주택 3건 통과…2279세대 공급

등록 2024.06.25 06: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제9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 소위원회

[서울=뉴시스]조감도(금천구 시흥3동 9550 모아타운). 2024.06.24. (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조감도(금천구 시흥3동 9550 모아타운). 2024.06.24. (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서울시는 지난 24일 열린 제9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 소위원회에서 '금천구 시흥3동 950일대 모아타운'등 3건 통합심의를 통과시켰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심의에 통과된 안건은 금천구 시흥3동 950 일대 모아타운과 송파구 가락동 171-5 일대 모아주택, 양천구 신월동 477-3일대 모아주택이다. 이번 사업으로 주택 총 2279세대가 공급될 예정이다.

금천구 시흥3동 950일대에서는 모아주택 5개소가 추진돼 총 1995세대 주택이 공급될 예정이다.

시흥대로12길 폭이 8m에서 10m로 확대되고 근린생활시설 등 가로활성화 시설이 배치된다.
[서울=뉴시스]조감도(송파구 가락동 171-5번지 일대 모아주택). 2024.06.24. (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조감도(송파구 가락동 171-5번지 일대 모아주택). 2024.06.24. (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호암산 등산로와 연결된 보행 동선이 개선되고 금산 초등학교 인근 어린이 공원(1741㎡)이 조성된다. 인근 지역에 부족한 휴식·여가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소공원(837㎡)이 생긴다.

시는 "신속한 양질의 주택 공급과 기반시설 확보를 통해 노후 저층주거지의 고질적인 주차난, 녹지부족, 반지하주택 침수 우려 등 문제가 해소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하철 5호선 개롱역 인근에 위치한 '송파구 가락동 171-5번지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모아주택)'으로 1개동 지하 3층 지상 26층 규모로 아파트가 들어선다.

전체 세대수의 10% 이상이 임대주택으로 활용된다.

[서울=뉴시스]조감도(양천구 신월동 477-3 일대 모아주택). 2024.06.24. (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조감도(양천구 신월동 477-3 일대 모아주택). 2024.06.24. (사진=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북·서·남측 도로에 도로 부속형 전면공지(1~2m)가 조성돼 보행 환경이 개선된다. 맘스카페, 휴게정원, 주민운동공간 등 옥외 커뮤니티시설이 들어선다.

이 밖에 양천구 서울 양강초 인근에 위치한 '양천구 신월동 477-3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모아주택)'은 3개 동 지하 2층 지상 14층 규모로 추진된다. 공동주택 171세대(분양 136세대, 공공임대 35세대)와 주민공동시설이 들어선다.

시는 "고저차가 있는 지형으로 인해 발생하는 옹벽의 위화감을 감소시키고 지형에 순응하도록 다단처리할 예정"이라며 "주차장 외벽면에 개구부 오픈을 계획함으로써 공공을 위한 가로경관을 개선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