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해수부, 전북에 '해양수산 창업투자지원센터' 개설

등록 2021.12.07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 선정…신규 일자리 창출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해양수산 분야 유망기업과 예비 창업자를 원활하게 지원하기 위해 전라북도에 '해양수산 창업투자지원센터' 1곳을 개설한다고 8일 밝혔다.

해수부는 해양수산 분야의 우수한 강소기업과 벤처창업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2015년부터 지역별로 '해양수산 창업투자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부산과 제주, 경북, 강원, 전남, 충남 등에서 총 6곳을 운영하고 있다. 내년부터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을 해양수산 창업투자지원센터로 운영한다.

해양수산 창업투자지원센터는 해양수산 분야 대표 일자리 사업으로, 현재까지 1170개 기업을 지원해 5647개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각 센터는 ▲창업 멘토링 ▲시제품 개발 ▲국내·외 판로개척 ▲기술 인증 취득 ▲투자 유치 등 기업별 성장단계에 적합한 맞춤형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센터의 지원을 통해 창업에 성공한 사례도 123건에 달한다.

해수부는 전국의 해양수산 기업들이 창업투자지원사업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오는 2025년까지 모든 연안 지역 지자체에 해양수산창업지원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 각 지역별 센터가 해당 지역의 강점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산업 경쟁력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특성화 지원사업도 강화할 계획이다.

김재철 해수부 수산정책관은 "앞으로도 해양수산 기업 지원에 지역적 공백이 없도록 전국으로 센터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성장가능성이 높은 수산경영체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해 해양수산업에 새로운 일자리와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