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씨젠, 이스라엘에 한 달간 510만명분 진단시약 수출

등록 2022.01.18 10:21: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달 170만명분, 이달 340만명분…전세기 띄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씨젠. (사진=씨젠 제공) 2021.12.21.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백영미 기자 = 씨젠은 최근 한달 간 510만 명이 검사 받을 수 있는 분량의 진단시약 ‘Allplex™ SARS-CoV-2 Master Assay’ 등을 이스라엘에 수출한다고 18일 밝혔다.

씨젠은 전세기를 띄워 지난 달 170만명 분에 이어 이번 달 340만명 분을 이스라엘에 공급할 예정이다. 씨젠의 최근 한달 간 수출량(510만명 분)은 이스라엘 전체 인구(약 900만 명)의 약 57%가 검사 받을 수 있는 양이다. 이스라엘은 최근 하루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만 명을 넘어서면서 진단시약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씨젠이 이스라엘에 수출하는 제품은 대부분 ‘Allplex™ SARS-CoV-2 Master Assay’다. 한 번의 검사로 코로나19는 물론 오미크론 변이 감염 여부까지 알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최근 이스라엘에서 겨울철 독감도 유행해 ‘Allplex™ SARS-CoV-2/FluA/FluB/RSV Assay’가 추가됐다. 이 제품은 코로나19와 A형·B형 독감,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 등 각종 호흡기질환의 원인을 한 번의 검사로 정확히 구분해 낼 수 있다고 한다.

이호 씨젠 글로벌비즈니스총괄 사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진단시약에 대한 세계 각국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면서 "씨젠은 진단시약 생산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ositive1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