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구직자 10명 중 7명 "스타트업 취업, OK"

등록 2022.05.20 02:02: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구직자와 직장인 절반 이상이 스타트업 기업의 취업에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스타트업 취업의 장점으로 기업의 높은 성장 가능성과 수평적이고 자율적인 기업문화를 꼽았다.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는 구직자와 직장인 1063명을 대상으로 '스타트업 기업의 취업·이직 의향'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 결과를 공개했다.

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10명 중 7명에 달하는 72.3%가 '스타트업 기업에 취업(이직)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그 이유로는 가장 많은 이들이 '기업의 높은 성장 가능성'을 꼽았다.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기업의 성장 가능성이 높아 보여서'가 52.9%로 가장 많았으며 '일하면서 배울 점이 많을 것 같아서'가 35.0%로 2위를 차지했다.

그 뒤로 '직원 복지제도가 우수해서' 29.5%,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갖고 있을 것 같아서' 27.2%, '연봉 수준이 높을 것 같아서' 19.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스타트업 취업의 가장 큰 장점 역시 '기업의 높은 성장 가능성'이 43.7%로 가장 높은 응답률을 기록했다. 다음으로 '수평적인 조직문화' 38.0%, '자율적인 기업문화' 30.1%, '다양한 직원 복지제도' 26.6%, '직원 개인 역량의 발전 가능성' 24.6% 등이 뒤를 이었다. 

'가장 혜택을 받고 싶은 복지제도'에 대해서는 '주4일근무제'를 꼽은 응답자가 29.0%로 가장 많았다. 이어 '유연근무제' 26.8%, '재택근무제' 20.8%, '교통비/유류비 지원' 17.7%, '본인/자녀 교육비 지원' 15.9%, '스톡옵션 제도' 14.3%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잡코리아 관계자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사업 비전과 수평적이고 자율적인 기업문화를 갖춘 스타트업 기업에 대한 직장인과 구직자들의 관심이 높다"며 "특히 자율적인 문화가 반영된 이색 복지제도를 펼치는 스타트업 기업들이 나타나고 있는데 이는 인재 영입과 유지를 위해 긍정적인 효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