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기아, 中 달릴 전기차 SUV '콘셉트 EV5'…전세계 공개

등록 2023.03.20 2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아 EV 데이서 공개… 중국 시장 겨냥

올해 중국서 양산차 출시 예정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안경무 기자 = 기아는 20일 중국 상하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기차 SUV인 '콘셉트 EV5'를 최초 공개했다.

콘셉트 EV5는 미래지향적 스타일과 경계를 허무는 실내 공간을 통해 모빌리티 라이프의 비전을 제시하는 모델이다.

기아는 올해 중국 시장에서 콘셉트 EV5에 기반한 양산차를 출시해 중국 고객에게 새로운 이동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콘셉트 EV5는 기아의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Opposites United, 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의 5가지 방향성 중 하나인 '볼드 포 네이처(Bold for Nature, 자연과 조화되는 대담함)'를 적용해, 강인하고 대담한 외관을 갖췄다.

또 자연과 사람의 공존을 테마로 한 현대적이면서 독창적 분위기의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콘셉트 EV5 전면부는 별자리에서 영감을 받은 스타맵 시그니처 램프 디자인으로 깔끔함과 견고함을 강조한 새 디지털 타이거 페이스를 적용했다.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기아는 이와 대비를 이루는 강인한 느낌의 후드와 테크니컬한 범퍼를 결합해 한층 더 당당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측면부는 역동적인 박스형 실루엣에 탄탄한 이미지의 펜더와 테크니컬한 디자인의 휠 아치가 조화를 이룬다.

여기에 감각적인 측면 디지털 램프, 다이아몬드 컷팅 21인치 휠, 에어로 스포일러 등은 기아 전동화 SUV의 디자인 정체성을 보여준다.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기아는 20일 중국 상해 E-스포츠 문화센터에서 열린 ‘기아 EV 데이(KIA EV Day)’에서 준중형 전동화 SUV인 ‘콘셉트 EV5’를 처음으로 공개했다.(사진=기아) 2023.3.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후면부는 D필러를 과감히 후방으로 이동시켜 박스형 실루엣을 연출했다. 스타맵 리어램프와 넓은 이미지의 테일게이트 디자인을 적용해 전면부와 조화를 이룬다.

콘셉트 EV5 내부는 치유(Healing), 배려(Caring), 재충전(Re-Charging)을 테마로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공간을 구현하면서 높은 공간 활용성을 갖췄다.

먼저 콘셉트 EV5는 1열 시트와 콘솔을 벤치 시트처럼 연결할 수 있어 다양한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또 1열과 2열 탑승자 모두 이용할 수 있는 도킹(Docking) 콘셉트의 슬라이딩 콘솔을 적용해 편의성을 높였다.

회전 가능한 스위블링 시트를 비롯 테이블과 데크를 활용할 수 있는 트렁크 공간은 차량 안팎의 경계를 허문다.

카림 하비브 기아 글로벌디자인센터장(부사장)은 "콘셉트 EV5는 사용자 중심의 혁신적인 인테리어와 감성이 더해진 새로운 개념의 SUV 전기차"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akm@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