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박안수 육군총장, 1사단·1포병여단 현장지도

등록 2023.12.01 17:54: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정신적 대비태세 및 작전지원소요 확인

[서울=뉴시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1사단 도라OP를 방문해 작전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사진=육군 제공) 2023.12.0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이 1사단 도라OP를 방문해 작전현장을 확인하고 있다. (사진=육군 제공) 2023.12.0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박안수 육군참모총장은 1일, 1사단과 1포병여단을 방문해 적 도발에 대비한 작전부대의 실전적 교육훈련과 작전지원소요를 확인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

박 총장의 이번 방문은 북한의 최근 '군사정찰위성' 불법 발사와 '9·19 군사합의' 전면파기 선언으로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는 상황에서, 장병들의 정신적 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작전실행력을 제고하기 위한 육군 차원의 지원 소요를 현장에서 확인하기 위한 차원이다.

박 총장은 먼저 1사단 도라OP를 방문해 작전 현장을 확인했다. 이어 장병들을 만난 자리에서 그는 "엄중하고 긴장된 상황 속에서 휴전선의 서쪽 끝을 철통같이 지키는 막중한 임무수행에 여념이 없는 여러분들이 있기에 국민들이 편안한 일상을 누릴 수 있다"며 "훈련이 곧 작전이고, 작전이 곧 훈련이라는 생각으로 전투현장에서 행동절차를 집중적으로 숙달할 것"을 강조했다.

이후 1포병여단 즉각대기포병부대를 방문해 조건반사적인 포병사격절차 숙달훈련을 참관하며 장병들의 임무수행능력 수준을 확인했다.

박 총장은 "지휘관을 중심으로 일치단결해 확고한 대비태세를 유지하되, 근무와 휴식이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실전적이고 강한 훈련만이 스스로에게는 자신감, 적에게는 두려움, 국민에게는 신뢰를 줄 수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