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산 페미 논란에 이재명 측 "믿기 어려운 상황 , 미안할 따름"

등록 2021.07.29 19:20:37수정 2021.07.29 21:34: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머리 짧다는 이유로 비난, 믿기 어려운 상황"
"어느 누구도 이런 이유로 비난받아선 안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 후보가 28일 서울 중구 매경미디어센터 MBN스튜디오에서 열린 본경선 첫 TV 토론회에 앞서 카메라 테스트를 하고 있다. 2021.07.2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미영 기자 = 이재명 경기지사 측은 도쿄 올림픽 양궁 금메달리스트 안산 선수가 페미(페미니스트) 논란에 휘말린데 대해 "머리가 짧다는 것이 이유가 돼 비난이 시작됐다는 믿기 어려운 상황에 미안할 따름"이라고 했다.

이 지사 캠프의 권지웅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안산 선수가 대답하지 않아도 될 질문이지만 '머리가 짧은게 편해서'라는 답을 친절하게 해줘 고맙다"라면서 이같이 전했다.

이어 "머리가 짧다는 이유, 여성이라는 이유는 누군가를 비난할 근거가 될 수 없다. 이는 안산 선수 뿐 아니라 누구에게라도 마찬가지"라며 "대한양궁협회와 대한올림픽위원회는 이 부당한 공격으로부터 선수를 보호해야 한다"라며 실질적 조치를 촉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