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건설, 청약 통장 필요 없는 '힐스테이트 남산' 이달 분양

등록 2021.08.03 15:40: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도시형 생활주택 총 282가구…지하 3층~지상 9층, 2개동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 현대건설이 이달 서울시 중구 묵정동 1-23번지 일원에 '힐스테이트 남산'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9층, 2개동, 전용면적 21~49㎡ 282가구와 단지 내 상업시설인 '힐스 에비뉴 남산'으로 조성된다. 상업시설은 지하 1층~지상 1층에 조성될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남산은 도시형 생활주택으로 공급된다. 도시형 생활주택은 청약 통장이 필요 없고,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이 가능하다.

가점제가 아닌 추첨제로 당첨자를 선정하며 재당첨 제한도 없다.

아울러 실거주 의무가 없어 아파트 대비 부담이 적고, 오피스텔과 달리 주택법의 적용을 받기 때문에 발코니 등의 설치가 가능해 보다 넓은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단지가 들어서는 중구 일대에는 을지로 세운상가 일대를 재개발하는 세운재정비촉진지구 사업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서울시에 따르면 전체구역의 사업이 완료될 경우 총 3885가구의 대규모 주거타운이 조성될 계획이어서 일대 주거환경이 크게 개선될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남산은 서울 중심부에 위치해 있어 편리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우선, 서울 3대 업무지구인 광화문중심업무지구(CBD)가 가까워 시청, 광화문, 종로 등으로 출퇴근이 편리하다.

또 직선거리 300m 내에 서울 지하철 3·4호선 충무로역이 위치한 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교육 환경도 우수하다. 충무초등학교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으며 덕수중, 리라아트고, 이화여고 등이 가깝다. 인근에 동국대, 숭의여대, 홍익대 대학로 캠퍼스 등도 있다.

현대건설 분양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남산은 서울 중심 생활권을 누릴 수 있는 '힐스테이트' 브랜드 단지로 희소가치가 높다"며 "여기에 아파트 대비 규제로부터 비교적 자유로운 도시형 생활주택으로 공급돼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힐스테이트 남산은 현재 분양 홍보관을 운영 중이다. 분양 홍보관은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 621-3번지에 위치해 있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 88-4번지에 이달 중 개관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98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