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집콕 이코노미 확대…"중소기업 T커머스 채널 신설해야"

등록 2022.05.23 14: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중기중앙회, '중소·벤처 판로확대 방안 토론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사진=뉴시스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중소기업의 판로확대를 위해 전용 T커머스 채널을 신설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T커머스는 텔레비전(television)과 상거래(commerce)를 결합한 단어다. TV 시청 중 전화를 사용하지 않고 전용 리모컨으로 상품정보 확인·구매가 가능한 양방향 서비스다.

중소기업중앙회와 중소벤처기업정책학회는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중소·벤처기업 판로확대 방안마련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열었다.

중앙대 이정희 교수는 홈쇼핑 업계가 과거보다 경쟁력이 저하되고 있는 점을 지적하며 "새로운 소비주체로 떠오르고 있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는 스마트 디바이스를 활용해 적극적으로 구매할 제품을 찾아보는 특징이 있다"며 "라이브커머스 같은 실시간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구매 플랫폼을 선호한다"고 분석했다.

이 교수는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이후 소비자들이 외부활동을 줄이고 집에서 생활하며 물건을 구매하는 이른바 '집콕 이코노미(Home-economy)' 성향이 강해지고 있다"면서 "중소기업 전용 T커머스 채널을 신설할 적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공공성이 강한 홈쇼핑 채널인 '홈앤쇼핑'과 '공영쇼핑'에 중소기업 제품만을 취급하는 전용 T커머스 채널 신설을 통해 규모가 작은 소기업, 스타트업, 소상공인 등의 판로를 확대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광운대 임영균 교수 진행으로 이어진 토론에는 윤병섭 서울벤처대학원대학교 교수, 라정주 파이터치연구원장, 황기섭 한국TV홈쇼핑협회 실장, 이혜전 HMJ KOREA 대표, 추문갑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이 참여해 중소기업 전용 T커머스 신설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정윤모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은 "T커머스는 제품을 쉽게 알리면서 판매할 수 있는 소통채널로 자본력이 취약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더욱 적합한 플랫폼"이라며 "중소기업 전용 T커머스 신설을 통해 시대흐름에 부합한 새로운 판로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