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또 '강남스타일'이야?…부산엑스포 PT 혹평 일색

등록 2023.11.29 10:44:37수정 2023.11.29 10:52: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10년전 히트곡 '강남스타일' 배경음악

부산 매력 대신 연예인 대거 등장

"내용·기술 부실" 지적


부산 엑스포 pt영상 (사진=유튜브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 엑스포 pt영상 (사진=유튜브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예진 인턴 기자 = 대한민국 부산의 2030 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계획이 무산된 가운데 한국 유치위원회의 최종 프레젠테이션(PT) 영상에 대해 "이게 무슨 국제행사 유치를 위한 영상이냐 끝까지 보기 민망하다"는 등 혹평이 쏟아지고 있다.

한국은 28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외곽 이시레몰리노에서 열린 제173회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에서 가장 먼저 최종 경쟁 프레젠테이션(PT)에 나섰다. 박형준 부산시장, 나승연 부산엑스포 홍보대사,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한덕수 국무총리,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등 5명이 차례로 연사로 나서 한 표를 호소했다.

약 20분간 진행된 최종 프레젠테이션(PT)은 약 33초 분량의 영상과 함께 마무리됐다.

최종 영상은 시작과 함께 가수 싸이의 히트곡 강남스타일의 익숙한 반주가 흘러나왔다. 부산엑스포 홍보대사를 맡은 정명훈·조수미·이정재 등 유명인사들이 차례로 나서 ‘유어 초이스(Your Choie)’를 말했다. 이어 가수 싸이와 김준수 등 유명 K팝 스타들과 배우 이정재 등이 연이어 등장하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하지만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싸늘한 반응이 이어졌다. 영상 편집과 컨셉 자체가 촌스럽고 영상의 목적을 모르는 것 같다는 반응이 많았다.

강남스타일을 배경 음악으로 사용한 것에 대해 적절하지 않다는 반응이 나왔다. 누리꾼들은 “엑스포가 강남에서 열리는 줄 알겠다”, “언제적 강남스타일이냐” 등의 의견을 보였다.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지난 2012년 7월 발매돼 전 세계적으로 유행한 곡이다. 하지만 벌써 10년도 더 지난 노래가 됐다.

강남스타일에 K팝 스타를 대거 배치한 영상을 두고는 “요즘 대학생들도 저렇게는 안 만든다”, “꼰대들이 의견이 들어간 게 분명하다” 등의 반응이 나왔다.

한 누리꾼은 "도대체 이게 엑스포 유치 영상인지 연예대상 시상식 홍보영상인지 알 수가 없다"며 "부산의 매력을 어필하고 미래, 환경, 기술을 주제로 만들어야지 한국의 유명 셀럽들 총출동 영상이 뭐냐"며 행사의 목적에 대한 고민이 없이 영상을 만든 것 같다며 비판했다.

한편 이날 1차 투표에는 165개국이 참여했으며, 사우디 리야드가 119표를 획득하며 전체의 3분의 2 이상을 득표해 최종 엑스포 개최지로 선정됐다. 부산이 29표, 로마가 17표를 얻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yejin0613@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