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교도관 된 송지효…영화 '만남의 집' 1월 촬영 시작

등록 2023.11.29 11:11: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교도관 된 송지효…영화 '만남의 집' 1월 촬영 시작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배우 송지효가 영화 '만남의 집'에 출연한다. 소속사 넥서스이엔엠은 29일 이렇게 밝히며 "송지효의 변신과 새로운 매력을 기대해달라"고 했다. 송지효는 2020년 '침입자'가 마지막 출연 영화다.

이 작품은 15년 차 여자 교도관 '태저'가 담당 수용자 딸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송지효가 태저를 연기한다. '만남의 집' 각본과 연출은 신예 차정윤 감독이 맡았다. 이 영화는 차 감독의 장편영화 데뷔작이다.

'만남의 집'은 내년 1월부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