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슈퍼서울위크' 11일 개최…소상공인 제품 최대 20% 할인

등록 2023.12.08 06:00:00수정 2023.12.08 06:15: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우체국쇼핑 등 온라인 쇼핑몰 5곳서 진행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연말을 맞아 국내 대표 온라인 쇼핑몰 5곳에서 우수 소상공인 제품을 20% 할인된 금액으로 만나 볼 수 있는 '슈퍼서울위크'가 진행된다.

서울시는 오는 11일부터 25일까지 11번가, 우체국쇼핑, G마켓, 옥션, 롯데온 5곳 온라인쇼핑플랫폼에서 소상공인 제품을 저렴하게 판매하는 '슈퍼서울위크 - 연말감사특별전'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춥고 건조한 겨울을 나기 위한 수분 마스크팩, 헤어팩에서부터 떡볶이 밀키트까지 약 1만3000가지 서울시 소상공인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소상공인 제품 구매를 원하는 소비자들은 행사 기간 중 주요 포털사이트 검색창에서 '슈퍼서울위크'를 입력하면 각 쇼핑플랫폼으로 이동 가능하다.
 
이 외에도 서울시는 소상공인 제품의 품질과 상품성으로 높이고, 판로개척을 통한 매출 증대를 위해 잠재력있는 소상공인 1100개사를 선정해 밀착지원을 펼쳤다.

지원항목은 라이브커머스 방송, 크라우드 펀딩 지원, 전문가 방문형 코칭, 온라인 소비자 조사평가, 상품디자인 개선, 온라인 상세페이지 제작, 홍보영상 제작 지원 등이다. 분야별 맞춤지원 외에도 온라인교육, MD상담회 등은 상시적으로 진행했다.

서울시는 내년에도 약 1000개사를 선발해 맞춤형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소상공인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홍보·마케팅과 해외진출 지원을 강화하고, 호응이 높았던 MD상담회 참여기업은 확대해 진행한다.

최선혜 서울시 소상공인담당관은 "연말을 맞아 진행하는 올해 마지막 할인 기획전을 통해 소비자들이 품질 좋은 소상공인 상품을 저렴하게 구매하고, 소상공인들도 실질적인 매출증대로 도움을 받길 바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