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KCA, 중대재해법 대비…종합 안전훈련 실시

등록 2022.06.27 09:58: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 21일부터 나흘간 '안전보건 주간'…"안전 내재화 추진"
전국 부서장 안전관리 첫 토론회…경영진, 직접 현황 파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가 지난 21일부터 안전 종합훈련을 가졌다. (사진=KCA 제공) 2022.6.27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심지혜 기자 =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은 전사적 안전보건경영 실천을 위한 안전훈련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KCA는 지난 21일부터 24일까지를 안전보건 주간으로 정하고 ▲안전보건위원회·근로협의체 개최 ▲민·관 소방합동훈련 ▲전국 부서장 안전관리 토론회 ▲아차사고 공모전 ▲기관장 현장안전점검 등을 진행했다.

‘전국 부서장 안전관리 토론회’의 경우 올해 처음으로 열었다. 고용노동부와 기획재정부에서 시행한 안전활동수준평가와 안전관리등급제 수검 결과에 대한 개선사항 이행방안을 경영진이 직접 논의하고 KCA의 현장별 위험수준을 확인했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라 최고경영자(CEO)가 직접 현장을 점검하고 사업장의 위험요인을 진단해 직원들의 안전 능력 향상을 유도했다. 경영진이 현장 안전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하고 중대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당부했다.

정한근 KCA 원장은 "이번 안전보건주간을 계기로 CEO부터 최일선 현장 근로자까지 구성원 전체의 안전관리 참여가 일상화 되도록 할 것"이라며 "안전이 상시 내재화 되는 공공기관으로 거듭 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m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