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KBL, '계약 후 잠적' 발타자르에 2시즌 자격정지

등록 2023.02.09 17:25: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필리핀 아시아쿼터 발타자르, 삼성과 계약 맺은 후 연락두절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2-2023 프로농구 서울 삼성 썬더스와 수원 KT 소닉붐의 경기, 삼성 은희석 감독이 작전지시를 하고 있다. 2023.01.19. jhope@newsis.com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2-2023 프로농구 서울 삼성 썬더스와 수원 KT 소닉붐의 경기, 삼성 은희석 감독이 작전지시를 하고 있다. 2023.01.19. jhope@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프로농구 서울 삼성과 계약을 체결하고도 뚜렷한 이유 없이 합류하지 않은 필리핀 선수 저스틴 발타자르에게 두 시즌 자격정지 징계가 내려졌다.

KBL은 9일 강남구 KBL 센터에서 제28기 제6차 재정위원회를 열고 발타자르의 계약 위반 건에 대해 심의, 2024~2025시즌까지 두 시즌 자격정지 징계를 결정했다.

발타자르는 삼성이 아시아쿼터로 영입할 계획이던 선수다.

그러나 발타자르는 삼성과 계약을 체결한 이후 선수 등록 마감일인 지난 1일까지 팀에 합류하지 않았다. 앞서 관련 절차를 밟지 않았고, 한국행 비행기에 탑승하지 않았다.

뚜렷한 이유는 없었고, 삼성 구단 측의 연락에도 응하지 않았다.

삼성은 이를 계약 위반으로 판단하고 파기했고, KBL은 재정위원회 회부를 결정했다.

삼성은 11승27패로 최하위에 머물러 있다. 주축 센터들의 줄부상으로 발타자르 카드를 대안으로 마련했던 삼성은 아쉬움을 삼키게 됐다.

2020년 9월 원주 DB와 계약을 맺었다가 합류하지 않은 치나누 오누아쿠(미국) 역시 당시 두 시즌 자격정지 징계를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