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토요타코리아, 13일부터 5세대 프리우스 사전계약 실시

등록 2023.11.13 09:46: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다음달 공식 출시…HEV·PHEV 2가지 파워트레인 구성

[서울=뉴시스] 토요타코리아, 5세대 프리우스 사전계약 실시 (사진=토요타) 2023.11.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토요타코리아, 5세대 프리우스 사전계약 실시 (사진=토요타) 2023.11.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안경무 기자 = 토요타코리아가 5세대 프리우스 하이브리드(HEV)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을 다음달 13일 국내 출시한다. 이를 앞두고 토요타는 이달 13일부터 전국 토요타 공식 딜러 전시장에서 사전계약을 시작한다.

세계 최초 양산형 하이브리드 모델 프리우스는 라틴어로 '선구자'를 의미하며 토요타 전동화 기술의 역사를 대표하는 모델로 평가된다. 국내에서는 3세대 모델을 2009년 선보인 이래 뛰어난 주행 효율성과 친환경성을 바탕으로 고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5세대 프리우스는 ‘감성을 자극하는 스타일리시한 디자인(Stylish Design to Inspire the Senses)’을 콘셉트로 개발됐다. 이전 세대 프리우스의 유니크한 디자인을 계승하면서 동시에 불필요한 캐릭터 라인을 최소화해 미래적인 실루엣으로 탈바꿈했다.

또 더 낮고 넓어진 차체, 해머헤드 콘셉트의 전면 디자인, 에어로 다이내믹을 고려한 설계 등을 통해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프리우스는 하이브리드(HEV)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2가지 타입의 파워트레인으로 동시 출시된다. 두 모델 모두 2.0리터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이 적용돼 기존 1.8리터 엔진 대비 퍼포먼스와 가속 응답성이 향상됐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은 이전 세대 대비 에너지 용량이 약 1.5배 늘어난 13.6㎾h의 리튬이온 배터리가 장착돼 1회 충전 시 복합기준 약 64㎞ 주행거리를 실현했다.

새롭게 도입된 2세대 TNGA(Toyota New Global Architecture) 플랫폼은 외관 디자인 개선과 주행 성능 향상을 이끌었다.

2세대 TNGA 도입으로 이전 모델 대비 더 낮아지고 넓어진 저중심 차체 설계를 통해 역동적인 외관 이미지로 재탄생했다. 동시에 차체 경량화, 고강성화를 통해 주행 안정성을 높였다.

강대환 토요타코리아 상무는 "5세대 프리우스는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강력한 퍼포먼스를 바탕으로 고객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m@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