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요한 "이준석, 도덕이 없어…부모 잘못 크다" 이 "패드립이 혁신이냐"

등록 2023.11.26 21:53:35수정 2023.11.26 22:03: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인요한 강연 발언 알려지자 이준석 '반발'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이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혁신위원회 10차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11.23. bjko@newsis.com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이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혁신위원회 10차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3.11.23. bjko@newsis.com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이 26일 한 강연에서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를 겨냥해 "준석이는 도덕이 없다"고 비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오마이뉴스 보도에 따르면 인 위원장은 당 서산·태안당원협의회가 주최한 '청년 및 당원 혁신 트레이닝'에 참석했다. 행사에는 서산·태안 당협위원장인 성일종 의원과 당원 등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준석이가 버르장머리 없지만 그래도 가서 끌어안는 통합이 필요하다"며 "국민의힘 의원들이 당이나 정부, 국가, 국민보다는 배지만 고집하는 것은 국민들이 바라는 당을 위한 희생과는 거리가 멀어 보인다"고 말했다.

특히 인 위원장은 "준석이는 도덕이 없다"며 "그것은 준석이 잘못이 아니라 부모의 잘못이 큰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해 박정희 전 대통령이 보여준 새마을 정신 등 국민 통합 운동이 중요하다"며 "경상도 사람들만 대통령과 국회의원을 하는 것이 아니라 서산, 태안에서부터 혁신의 바람을 일으켜 반드시 내년 총선에서 과반수 의석을 차지하자"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대표는 인 위원장이 이같은 발언이 전해지자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치하는데 부모욕을 박는 사람은 처음 본다"며 "패드립(패륜적 농담)이 혁신이냐"고 반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987@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