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스코넥, 신규 MR 게임 공개…"메타·애플 MR 기기에 대응"

등록 2023.11.29 10:33:17수정 2023.11.29 17:24: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애플 MR 기기 출시 맞춰 MR 게임 3종 개발

퀄컴과 파트너십으로 MR 콘텐츠 개발 시너지

스코넥 MR 게임 프로젝트-T 이미지. (사진=스코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스코넥 MR 게임 프로젝트-T 이미지. (사진=스코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확장현실(XR) 기반 메타버스 테크 기업 스코넥엔터테인먼트가 혼합현실(MR) 콘텐츠 시장 선점에 나선다.

스코텍은 지난 23일 서울 여의도에서 NH투자증권이 개최한 ‘NH 코퍼레이트 데이’에 참석해 기업설명회(IR)를 진행하며 혼합현실(MR) 신규 게임 개발 계획을 발표했다.

스코넥은 메타, 애플 등 빅테크 기업의 신형 MR 기기 출시에 대응하고자 개발 중인 신규 MR 게임을 소개했다. 해당 게임은 ▲MR 프로젝트-T(가상과 현실을 오가며 세계여행을 즐기는 어드벤처 보드 게임) ▲MR 프로젝트-I(차원의 공간을 넘나들며 낚시를 즐기는 스포츠 어드벤처 게임) ▲MR 프로젝트-B(퍼즐 게임) 총 3종이다.

아울러 스코넥은 지난 6월 퀄컴 테크놀로지와 체결한 업무협약을 통해 MR 콘텐츠 개발 역량을 빠르게 끌어올려 글로벌 시장을 혁신할 MR 콘텐츠를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메타 퀘스트3에 탑재된 퀼컴의 ‘스냅드래곤 XR2 2세대’는 실시간 MR 상호작용 구현을 가능하게 하는 핵심 부품으로 향후 삼성, 구글 등 빅테크 기업들의 MR 디바이스에도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설명회에서 스코넥은 MR 전략은 물론 기존 가상현실(VR) 게임 지식재산권(IP)의 플랫폼 확대와 신작 가상현실(VR) 게임 출시를 통한 매출 확대 계획도 밝혔다.

VR 게임 사업은 신작 출시와 기존 IP의 글로벌 플랫폼 확장을 통한 매출 실현을 꾀한다는 전략이다. 먼저 2024년 상반기 메타와 공동 개발한 VR FPS ‘스트라이크 러시’를 메타 퀘스트 스토어에 공식 출시할 예정이며, 하반기 확장현실(XR) 방탈출 게임 ‘이스케이프룸 온라인’을 메타 퀘스트 스토어 및 글로벌 플랫폼에 선보일 계획이다.

이 밖에도 스코넥은 2024년 국제 표준화 제정을 통해 교육·훈련 사업의 해외진출을 가속화하고 현재 베타 테스트를 진행 중인 아트 특화 메타버스 플랫폼 ‘에디션’을 정식 출시하는 등 전 사업 분야에 추진력을 더할 계획이다.

스코넥 관계자는 "퀄컴, 애플 헤드셋 칩 아키텍처의 비약적 발전은 MR 디바이스의 가변적 현실 경험 제공과 실시간 상호작용 구현을 가능케 했고, 이를 바탕으로 메타, 애플, 삼성, LG 등 빅테크 기업들이 디바이스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면서 MR 디바이스 시장의 경쟁구도는 치열해지고 있다"며 "MR 디바이스들의 새로운 등장은 결국 기기에서 플레이할 수 있는 콘텐츠에 대한 수요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코넥은 MR기술의 기초가 되는 VR기술을 선점하고 있기에 혁신적인 게임과 콘텐츠를 선보이며 MR 콘텐츠 생태계 확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며 "이런 콘텐츠 출시를 통해 2024년 당사 실적도 확대돼 턴어라운드의 원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