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타이거 우즈, 히어로 월드챌린지 2R서 회복세

등록 2023.12.02 10:24: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좋은 샷도 많아졌고, 발목 통증도 없어 3, 4R 기대"

스코티 셰플러·조던 스피스 9언더파 135타 공동선두

[바하마=AP/뉴시스] 타이거 우즈는 2일(한국시간) 바하마 뉴프로비던스의 올버니 골프 코스(파72)에서 열린 히어로 월드챌린지 2라운드에서 공동 15위에 올라섰다.

[바하마=AP/뉴시스] 타이거 우즈는 2일(한국시간) 바하마 뉴프로비던스의 올버니 골프 코스(파72)에서 열린 히어로 월드챌린지 2라운드에서 공동 15위에 올라섰다.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타이거 우즈(미국)가 히어로 월드챌린지 2라운드에서 회복세를 보였다.

우즈는 2일(한국시간) 바하마 뉴프로비던스의 올버니 골프 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3개를 쳐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1오버파 145타를 친 우즈는 15위에 올라섰다.

지난 4월 메이저 대회 마스터스에 나선 뒤 발목 수술을 받은 우즈는 그동안 재활에 전념했다. 약 8개월 만의 복귀전에 골프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첫날 우즈의 평균 비거리는 313.4야드로 10위, 2리운드에서는 301.5야드로 9위에 오를 정도로 장타력은 크게 밀리지 않았다. 다만 세밀한 플레이는 다소 부족했다.

우즈는 "1라운드보다 좋은 성적을 올렸지만, 아직 해야 할 일이 많다. 좋은 샷도 많아졌고, 발목 통증도 없다. 주말 3, 4라운드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스코티 셰플러(미국)와 조던 스피스(이상미국)은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를 기록해 공동 선두에 올랐다.

셰플러는 2라운드에서만 6타를 줄이는 등 좋은 컨디션을 보여줬다.

브라이언 하먼(미국)은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를 기록해 3위에 이름을 올렸고, 저스틴 토머스(미국)는 7언더파 137타를 쳐 4위에 자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