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항 영일만항, 북방파제·어항방파제 보강공사 준공

등록 2023.12.10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포항 영일만항 위치도. (이미지=해양수산부 제공)

[서울=뉴시스] 포항 영일만항 위치도. (이미지=해양수산부 제공)

[서울=뉴시스] 이예슬 기자 = 해양수산부는 지난 6년간 추진해 온 '포항영일만항 북방파제 및 어항방파제 보강공사'를 10일 준공했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최근 심화되고 있는 태풍 등 기후변화에 대비하여 포항 영일만항의 항만시설 피해와 배후지역의 침수를 예방하기 위해 총 2128억원을 투입, 2017년 11월부터 '영일만항 방파제 보강공사'를 추진했다.

이번 공사를 통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용한리 전면 해상 총 3054m 구간에 있던 기존 방파제의 높이를 4.5~6.5m 올리고 파도를 막아주는 블록으로 보강해 더욱 안전하고 튼튼한 방파제를 구축했다. 또 육지와 붙어있는 어항방파제 510m 구간도 방파제 높이를 2.9m 올려 배후지역 침수 방지기능을 보강했다. 어항방파제의 상부 부지는 친수공원으로 조성해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바다를 조망할 수 있도록 했다.

조승환 해수부 장관은 "포항 영일만항은 컨테이너 부두, 일반부두, 해경부두, 국제여객터미널부두 등 다양한 목적의 항만시설이 공존하는 지역경제 중심지"라며 "이번 공사가 재해로부터 피해를 예방하는 것은 물론, 친수시설 조성 등으로 더 많은 항만이용자와 지역주민들이 안심하고 항만을 찾게돼 지역주민 여가 및 휴식활동에도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shley85@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