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완주군, 정신건강사업 확대해 주민 마음 치유

등록 2021.09.27 13:33: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완주=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완주군은 주민들의 마음치유를 위한 정신건강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완주군은 보건소를 신축하면서 정신건강복지센터를 설치, 코로나19로 발생하는 사회적 박탈감과 우울감 등 해소에 주력하고 있다.

완주군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역의 임대아파트 7곳과 협약을 체결하고 마음·생명존중 희망 패널, 마음건강 로고젝터 등을 설치해 주민들의 마음을 살피고 있다.

또 누구나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창구를 마련하는 한편 찾아가는 마음건강 이동상담소를 운영해 주민 마음 치유에 앞장서고 있다.

이 상담소는 우울 검진, 알콜 중독 상담 등의 정신건강관리와 함께 기초검사, 골밀도검사 등의 의료 지원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정신건강 문제는 더욱 심각해질 우려가 있는 만큼 지역사회 내 정신건강에 대한 사회적인 관심이 절실하다”며 “정신건강 위험군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있어 소외받는 주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완주군정신건강복지센터는 8월말 기준 중증정신질환자 관리 3389건, 정신건강증진 및 예방관리 1만4580건, 아동·청소년 대상 정신건강관리 2121건, 자살예방 및 홍보 6010건 등의 활동을 전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