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손흥민 마스크 투혼…입성 첫날부터 벤투호 훈련(종합)

등록 2022.11.16 17:12: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토트넘 제작 '검은색 마스크'…등번호 7번 흰색으로 새겨져

팀과 20여 분 함께 한 뒤 황희찬·김진수와 회복 집중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도하(카타르)=뉴시스]안경남 기자 = 안와 골절상 수술을 받고 2022 카타르월드컵이 열리는 '약속의 땅' 도하에 입성한 한국 축구대표팀 에이스 손흥민(30·토트넘)이 첫날부터 마스크를 착용하고 훈련에 나섰다.

손흥민은 16일 오전 10시(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알에글라 훈련장에서 진행된 대표팀 공식 훈련에 등장했다.

팀과 함께 훈련장에 도착한 손흥민은 붉은색 홈 유니폼을 입고 단체 사진 촬영을 한 뒤 준비해 온 마스크를 꺼내 착용했다.

손흥민의 마스크는 소속팀인 토트넘 홋스퍼 구단이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은색으로 얼굴의 윗부분 반 정도를 가려 '쾌걸 조로'를 연상케 한다. 또 측면에는 그의 등번호 7번이 흰색으로 새겨졌다.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손흥민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동료들과 가볍게 볼을 주고받으며 마스크 상태를 수시로 점검했다.

김민재(나폴리), 황의조(올림피아코스) 등과 함께 공을 터치하는 등 몸놀림은 가벼워 보였다.

또 초반 15분 공개된 팀 훈련에선 동료들과 함께 러닝을 한 뒤 스트레칭에도 참여했다.

다만 아직은 익숙하지 않은 듯 다소 불안한 모습이었다. 또 영상 30도가 넘는 무더위도 영향을 줬다.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대표팀 관계자는 "손흥민은 팀과 20여 분 훈련을 함께한 뒤 황희찬(울버햄튼), 김진수(전북)와 따로 회복 훈련을 했다"고 설명했다.

손흥민은 이날 새벽 도하의 하마드국제공항을 통해 도착했다.

뿔테 안경을 쓴 손흥민의 왼쪽 눈 주위는 여전히 부어 있었고, 수술 자국도 선명했다.

손흥민은 "이제 왔으니까 몸 잘 만들어서 선수들과 잊지 못할 월드컵 만들고 돌아가고 싶다"고 입성 소감을 밝혔다.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과 선수들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단체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과 선수들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단체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또 부상 회복에 대해선 "아직 제가 말씀드릴 것은 없다. 좀 더 지켜봐야 할 것 같다"며 "항상 말했듯이 최선을 다해서 실망시켜드리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지난 2일 마르세유(프랑스)와의 2022~2023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최종전 도중 상대 선수와 충돌해 안와 골절상을 입은 손흥민은 4일 수술했다.

월드컵 출전이 불투명한 것이 아니냐는 전망이 나왔으나, 마스크 투혼을 발휘하며 출전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다만 경기에 나설 수 있을지는 아직 알 수 없다. 대표팀 관계자도 손흥민의 몸 상태에 대해선 말을 아끼고 있다. 국제축구연맹(FIFA)의 마스크 승인 절차도 남았다.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도하(카타르)=뉴시스] 조성우 기자 =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6일(현지시간) 오전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술한 왼쪽 눈 주위를 보호할 마스크를 쓰고 훈련을 하고 있다. 2022.11.16. xconfind@newsis.com

마스크를 벗고 찍은 단체 사진 촬영에서도 여전히 왼쪽 눈 주위는 부기가 빠지지 않은 모습이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4일 오후 6시(한국시간 오후 10시) 우루과이와 조별리그 H조 1차전을 치른다.

손흥민은 2014년 브라질, 2018년 러시아에 이어 세 번째 월드컵에 도전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