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높이 45m의 거대한 크리스마스 트리 [오늘의 한 컷]

등록 2023.11.28 18:00:00수정 2023.11.28 18:40:3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도르트문트=AP/뉴시스] 27일(현지시각) 독일 도르트문트의 비 내리는 크리스마스마켓에서 시민들이 45m 높이의 전통 크리스마스트리를 구경하고 있다. 도르트문트시는 이 트리가 1000여 그루의 가문비나무로 만들어지고 약 5만 개의 조명과 장신구가 달린 세계 최대 크리스마스트리 중 하나라고 밝혔다. 2023.11.28.

[도르트문트=AP/뉴시스] 27일(현지시각) 독일 도르트문트의 비 내리는 크리스마스마켓에서 시민들이 45m 높이의 전통 크리스마스트리를 구경하고 있다. 도르트문트시는 이 트리가  1000여 그루의 가문비나무로 만들어지고 약 5만 개의 조명과 장신구가 달린 세계 최대 크리스마스트리 중 하나라고 밝혔다. 2023.11.28.


[서울=뉴시스] 류현주 기자 = 27일(현지시간) 독일 도르트문트 크리스마스마켓에 45m 높이의 전통 크리스마스트리가 세워졌다.

도르트문트시에 따르면 이 트리는 약 1000여 그루의 가문비 나무를 이어 만든 것으로 약 5만 개의 조명과 장신구가 달려 세계 최대 크리스마스 트리 중 하나다.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