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024 KBO 신인지명 선수 도핑…전원 '음성'

등록 2023.11.29 11:09: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지난달 108명 도핑 검사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14일 오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4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허구연 KBO 총재와 지명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3.09.14.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14일 오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4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허구연 KBO 총재와 지명 선수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3.09.14.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KBO(총재 허구연)는 한국도핑방지위원회, 한국프로스포츠협회,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가 함께 실시한 2024 KBO 신인지명 선수 도핑 검사에서 대상 선수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KBO는 2024 신인지명 선수 110명 중 대학 진학 예정 선수 1명과 전국체전에서 부상으로 인해 수술을 받은 1명을 제외한 108명을 대상으로 지난 10월20일부터 27일까지 도핑 방지 교육 및 도핑 검사를 실시했다.

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는 지난 28일 선수 전원이 음성으로 판정됐다는 결과를 KBO에 통보했다.

KBO는 프로야구에 첫 발을 내딛는 신인 선수를 포함한 선수단 전원을 대상으로 약물로부터 선수 건강을 보호하고 공정한 스포츠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인 도핑방지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검사에서 도핑 검사를 실시하지 못한 선수는 입단 후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