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日 야쿠시마 앞바다서 6명 탑승 美 오스프리 CV22기 추락…최소 1명 사망

등록 2023.11.29 20:06: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추락기 잔해 발견…나머지 승무원 5명 수색 계속

[규슈=AP/뉴시스] 미군 수송기 '오스프리'가 29일 일본 규슈 남부 야쿠시마 인근 바다에 추락해 일본 해안경비대가 수색 및 구조에 나섰다. 이 수송기에는 미군 8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2018년 7월 4일 미군의 CV-22 오스프리 수송기가 일본 서부 야마구치현 이와쿠니 기지에서 이륙하는 모습. 2023.11.29.

[규슈=AP/뉴시스] 미군 수송기 '오스프리'가 29일 일본 규슈 남부 야쿠시마 인근 바다에 추락해 일본 해안경비대가 수색 및 구조에 나섰다. 이 수송기에는 미군 8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2018년 7월 4일 미군의 CV-22 오스프리 수송기가 일본 서부 야마구치현 이와쿠니 기지에서 이륙하는 모습. 2023.11.29.

[서울=뉴시스]유세진 기자 = 승무원 6명이 탑승한 미군 오스프리 수송기 1대가 29일 오후 야쿠시마(屋久島) 앞바다에 추락, 최소 1명이 사망했다고 일본 지지(時事)통신이 보도했다.

이 오스프리기는 요코타(横田) 미군기지 소속의 CV22로 전해졌다.

일본 제10관구 해상보안본부가 순찰선과 항공기를 현장에 급파, 항공기 잔해와 구명정으로 보이는 물체를 확인하고 선원 1명을 구조했으나 사망했다.

나머지 5명의 승무원들에 대한 수색은 계속되고 있다.

야쿠시마 동쪽 약 1㎞ 해상에서 추락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고 오스프리기는 야마구치(山口)현의 미 육군 이와쿠니(岩國) 공군 지를 출발, 오키나와(冲繩)현의 가데나(嘉手納) 공군기지로 가던 중 야쿠시마 공항에 착륙하려던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dbtpwls@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