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랩, 행안부 업무용 노트북 보안체제 구축

등록 2022.05.17 10:57: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행안부 온-북 시범운영 사업’에 참여
개방형OS 한컴구름 전용으로 개발해 업무용 노트북 탑재

associate_pic

안랩_온-북(업무용 노트북) 보안 체계 흐름도 [사진=안랩]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종호 기자 = 안랩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온-북(업무용 노트북) 시범운영 사업’에 참여해 보안시스템을 구축했다.

안랩은 개방형 운영체제(OS) 한컴구름 기반 가상사설망(VPN) 보안 인증 시스템과 방화벽을 구축했다며 17일 이 같이 밝혔다.

행안부 온-북 시범운영 사업은 사용자들이 사무실 외의 환경에서도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올해 상반기까지 업무용 노트북 200대를 운영하는 것이 핵심이다.

안랩은 한글과컴퓨터, 이액티브, 틸론, 조은기술, 티맥스오에스 등과 함께 협의체 형태로 이번 사업에 참여했다.

안랩은 이번 사업에서 사용자의 인터넷망 접속을 위한 1차인증과 업무망 접속을 위한 2차인증에 쓰이는 VPN 보안 인증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위해 안랩은 차세대 방화벽 안랩 트러스가드의 SSL VPN 기능을 한컴구름 전용으로 개발해 온-북에 탑재했다. SSL은 웹사이트와 브라우저 사이에 전송되는 데이터를 암호화해 인터넷 연결을 보호하기 위한 기술이다.

안랩은 통합 정보기술(IT) 솔루션기업 조은기술과 함께 사업 네트워크 전반을 설계·구축했고 향후 공동으로 네트워크를 운영한다.

안랩 이상국 마케팅본부장은 “안랩은 이번 행안부 사업에 참여해 국내 개방형 운영체제(OS)의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축적된 보안 기술력을 바탕으로 안전한 개방형OS 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을 이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