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베네수엘라, 시리아 공항에 대한 '이'군 재공습 맹비난

등록 2023.11.28 08:14:19수정 2023.11.28 09:37: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중동 지역에 긴장 부르는 못된 행동" 지적

외교를 통한 해결과 '2개국 해법' 지지 밝혀

[ 다마스쿠스=신화/뉴시스] 이스라엘의 공항 폭격에 항의하는 11월 6일 시리아 다마스쿠스의 시위대. 2023.11. 28.

[ 다마스쿠스=신화/뉴시스]  이스라엘의 공항 폭격에 항의하는 11월 6일 시리아 다마스쿠스의 시위대. 2023.11. 28.

[서울=뉴시스] 차미례 기자 = 베네수엘라 정부는 27일(현지시간) 최근 이스라엘군이 시리아의 수도 다마스쿠스 국제공항에 대해 자기들이 공습으로 파괴한 후 수리가 끝난 시점에 다시 공격을 한 것에 대해서 맹렬히 비난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베네수엘라는 외무부 공식 성명을 통해서 이스라엘의 행동을 비난하면서 " 이는 중동지역에 정치적 군사적 긴장을 유발시키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스라엘은 26일 시리아의 다마스쿠스 국제공항을 다시 폭격해 공항의 기능이 일시적으로 중단되었다.  이 공항은 한 달 전 이스라엘군 폭격으로 활주로 등이 모두 파괴되어 한 달 동안의 공사 끝에 재개장 하자 마자 이번에 다시 폭격을 당했다.

이에 대해 베네수엘라 정부는 "인류의 운명과 올바른 길은 오직 평화로운 외교 밖에는 없다"고 다시 한번 강조하면서 모든 형태의 전쟁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이스라엘군이 10월12일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와 북부 도시 알레포의 공항을 공습. 두 공항의 활주로들이 훼손됐다고 시리아의 친정부 매체들이 보도했다. 이스라엘은 이 곳의 수리가 끝난 11월 26일 다시 폭격을 가해 공항 기능을 정지시켰다. 2023.11.28.

[서울=뉴시스]이스라엘군이 10월12일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와 북부 도시 알레포의 공항을 공습. 두 공항의 활주로들이 훼손됐다고 시리아의 친정부 매체들이 보도했다. 이스라엘은 이 곳의 수리가 끝난 11월 26일 다시 폭격을 가해 공항 기능을 정지시켰다.  2023.11.28.

베네수엘라는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전쟁이 격화된 이후로 양측에 즉시 휴전을 요구해왔으며,  가자지구에 인도주의 구호품을 들어가게 해야 한다고 여러 차례 촉구했다.

베네수엘라는 유엔 결의안에 따라 독립된 팔레스타인 국가 건설과 2개국 해법을 지지한다고 밝혔고,  이 번 성명에서도 그 것을 다시 되풀이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mr@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