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리츠 행복주택' 320세대 공급…주변시세 60~80% 임대

등록 2022.05.26 11:1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서울주택도시공사, 청년·신혼·고령자·대학생 등에 320세대 공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전경. (사진=뉴시스 DB). 2022.05.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서울리츠 행복주택' 320세대를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서울리츠 행복주택은 대학생·청년·신혼부부·고령자 등에게 주변 시세의 60~80% 금액으로 공급하는 주택이다.

이번에 공급되는 주택은 은평구 101세대, 종로구 45세대, 서대문구 33세대, 성북구 31세대, 용산구 27세대 등 모두 17개 지역, 320세대다. 이중 청년에게 가장 많은 172세대가 배정되고, 신혼부부 81세대, 고령자 66세대, 대학생 1세대 등이 공급된다.

공급물량은 재공급 33개 단지(243세대), 입주 대기자 16개 단지(77세대)다.

가격은 임대 보증금과 임대료 모두 인근 시중가격의 60~80%로 산정됐다. 같은 면적이라도 공급 대상자에 따라 금액이 차등 적용된다.

면적별 평균 보증금·임대료는 전용 29㎡ 이하의 경우 보증금 6700만원에 임대료 23만원, 전용 39㎡ 이하의 경우 보증금 1억2600만원에 임대료 44만원, 전용 49㎡ 이하의 경우 보증금 1억5000만원에 임대료 53만원이다.

입주자 모집 공고문은 27일 오후 4시 SH공사 홈페이지에 게시된다. 청약 신청은 다음 달 7일부터 9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인터넷·모바일 청약으로 접수할 수 있다.

인터넷·모바일 청약이 어려운 정보 취약계층에 한해 6월9일 하루 동안 SH공사 2층 강당에서 방문 접수가 실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