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다음달부터 유류세 인하 폭 축소…기름 미리 넣으세요

등록 2024.06.19 08:00:00수정 2024.06.19 08:10: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휘발유 25%→20%, 경유 37%→30% 조정

휘발유 41원, 경유 38원 오를듯

유류세 인하 완전 종료시 휘발유 1900원대로

[서울=뉴시스] 김명년 기자 = 주유소 기름값이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는 16일 오전 서울시내 한 주유소 전광판에 유가정보가 표시돼 있다. 2024.06.16. kmn@newsis.com

[서울=뉴시스] 김명년 기자 = 주유소 기름값이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는 16일 오전 서울시내 한 주유소 전광판에 유가정보가 표시돼 있다. 2024.06.16.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이다솜 기자 = 국제유가가 하락하자 정부가 다음 달 1일부터 유류세 인하 폭을 축소하기로 했다. 휘발유·경유 가격 소폭 상승이 예정된 만큼 소비자의 기름값 부담이 늘어날 예정이다.

19일 정부 및 관련 업계에 따르면 기획재정부는 이달 30일 종료 예정이었던 유류세 한시적 인하 조치를 오는 8월31일까지 2개월 연장하기로 했다.

다만 최근 국제 유가 하락세와 소비자 물가 안정화 추세, 국가 재정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해 유류세 인하 폭은 기존보다 소폭 축소된다. 휘발유 인하율은 기존 25%에서 20%로, 경유 인하율은 37%에서 30%로 조정된다.

정부는 지난해 1월부터 휘발유 25%, 경유 37%의 인하율을 유지해왔으나 최근 유류세 인하 조치 장기화로 세수 부족이 커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자 이 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인하율 변경에 따라 유류세는 휘발유의 경우 리터(ℓ)당 615원에서 656원으로 41원, 경유는 369원에서 407원으로 38원가량 소비자 부담이 커졌다. LPG도 리터당 12원 정도 올라가게 된다.

이렇게 될 경우 오는 7월부터 소비자가 체감하는 물가는 휘발유 1600원대 후반, 경유 1500원대 초반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18일 오후 5시 기준 전국 평균 휘발유 가격은 리터당 1648.31원이다.

여기에 유류세 인하 감소 폭인 41원을 더하면 약 1690원대다. 같은 계산 방식으로 전국 평균 경유 가격은 1477.77원으로 38원을 더해 1510원대를 기록할 전망이다.

한편 오는 9월에는 유류세 인하 조치가 아예 종료되는 방안도 언급되고 있다.

OECD(경제협력개발기구)가 유류세 인하 조치의 단계적 종료를 권고하고, 이미 지난 2021년 11월부터 10번째 연장이 이뤄진 만큼 더 이상의 연장은 어려울 가능성이 크다. 이미 국제유가 급등기에 유류세를 낮췄던 국가들이 대부분 해당 조치를 종료했다.

유류세 인하 조치가 완전히 종료될 경우 휘발유 가격은 리터당 200원 이상 높아진다. 현재 가격을 기준으로 하면 리터당 1800원대 후반~1900원대 초반 수준에서 형성될 것으로 보인다.

유류세 인하 연장 여부에 대해 최상묵 경제부총리는 "국제 정세와 국민 유류비 부담, 유가 및 물가 동향 등을 고려해 추후 추가 연장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