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치적 고향' 경기 훑은 이재명…"일할 기회 달라" 호소

등록 2022.01.23 16:59: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날부터 4박5일 일정으로 경기 방문…31개 시군 방문
지역별 맞춤공약인 민생 밀착형 '우리동네공약'도 선봬

associate_pic

[평택=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3일 경기 평택시 평택역광장에서 열린 '매타버스' 평택, 민심 속으로! 행사에서 시민들과 만나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1.23. photo@newsis.com


[서울·경기=뉴시스] 한주홍 홍연우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23일 자신의 '정치적 고향'인 경기도 전역을 두루 훑으며 수도권 표심을 공략했다.

이 후보는 이날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로 경기 의왕, 수원, 오산, 평택, 안성, 화성을 도는 강행군을 펼쳤다.

이날 방문한 지역마다 즉석연설을 진행한 이 후보는 성남시장, 경기지사로 지낸 정치이력을 강조하며 표심에 호소했다.

이 후보는 경기 오산 버드파크에서 진행한 즉석 연설에서 "경기지사가 대선 가면 무덤이란 이야기가 있었다. 경기도가 못나서 그러냐. 아니다. 하기 나름"이라며 "이제 우리 경기도민들은 내가 경기도민이라는 생각을 가지게 됐다. 이제 서울 사는 사람들에게 '경기도로 이사 와라' 이렇게 약올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안성 명동거리 연설에서는 "제가 경기도민이고, 경기도민 지지를 받아 경기도민을 위해 일했다. 이제 대한민국을 위해 일할 사람을 뽑는 대선에 나왔다"며 "경기도가 뽑은 대한민국의 유력한 정치인, 아마도 역사에 남을 큰 성과와 개혁으로 우리 삶 한 단계 도약시킬 정치인인 저 이재명을 마지막 순간까지 지지하고 응원해서 일할 기회 주실 거죠"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수원 매산로 테마거리에서 열린 연설에선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를 겨냥해 "신천지 초기 코로나 감염이 확산될 때 아무도 손 안 댈 때 이만희 회장 검사 받으라고 강제한 게 누구냐"며 "그런데 압수수색을 (윤 후보가) 거부한 것 아느냐. 국가 권력을 맡겼으면 국민을 위해 행사해야지 자신의 이익을 위해 권력을 행사하면 되겠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후보는 이날부터 4박5일 일정으로 경기도 전역의 31개 시군을 돌 예정이다. 설연휴를 전후로 한 표심이 대선 향방을 결정지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대선 승패를 가를 수도권을 집중 공략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선대위 측은 "경기는 이 후보를 대통령 후보로 키워준 정치적 고향이자 어머니의 품 같은 곳"이라며 "경기 민심을 직접 듣고 지금까지의 소회를 밝히는 시간이 될 거다. 또 경기도민이 이 후보를 정치적으로 낳고 키운 만큼 대선승리까지 도와달라는 의미도 담겨있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부터 기초 지자체별 맞춤 공약인 '우리동네 공약'도 선보인다. 전국 단위의 '메가 공약'과 더불어 전국 기초 지자체 226개별 맞춤 공약으로 민생을 챙긴다는 구상이다.

이 후보는 우리동네 공약 첫 번째 순서로 이날 방문한 경기 7개 도시인 의왕, 화성, 안성, 평택, 오산, 수원, 과천의 공약을 내놨다.
associate_pic

[오산=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3일 오전 경기 오산시 오산버드파크 앞 광장에서 열린 '매타버스' 오산, 민심 속으로! 행사에서 시민들에게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1.23. photo@newsis.com


우리동네 공약에는 초·중학교 신증축, 수원 군공항 이전 마무리, GTX-C 노선 평택 연장 추진 등 지역민들의 숙원과 생활밀착형 공약 등이 담겼다.

선대위 측은 "대선 후보가 시군 공약까지 직접 챙기는 건 아마 처음일 것"이라며 "언론을 통해 매일 오전 방문하는 지역의 시군 공약이 발표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오전 이 후보는 경기 의왕의 포일어울림센터에서 경기 주택공급 방안을 포함한 부동산 공약도 발표했다.

이 후보는 경기와 인천에 기존 계획 123만호에 28만호를 더해 151만호를 공급하겠다고 약속했다.

신규 공공택지 공급은 김포공항 주변(공항존치) 총 20만호 중 12만호, 경인선 지하화로 8만호를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또 기존택지 재정비를 통해 28만호를 공급하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hong1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