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터배터리 2022' 3월 개최…LG엔솔 등 韓 3사·中 CATL 출격

등록 2022.01.20 02:01:00수정 2022.01.20 02:55: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삼성SDI, LG엔솔, SK온, CATL 등 '글로벌 빅4' 배터리 제조사 참가
배터리와 전기차(EV) 전시회 통합 개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인터배터리 2021 전시관 내부 전경 (사진=한국전지산업협회 제공)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배터리 전문 전시회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22’이 오는 3월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사흘간 열린다.

19일 한국전지산업협회에 따르면 '인터배터리 2022'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지산업협회와 코엑스가 주관한다. 특히 전 세계 전기차 배터리 시장점유율 1위인 중국 CATL을 비롯해 국내 배터리 '빅3'인 LG에너지솔루션·삼성SDI·SK온이 참가해 세계 최고 수준의 배터리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고려아연, 포스코케미칼, 에코프로비엠, 엘앤에프, SK넥실리스, 원준, 칼자이스, 베이커휴즈, 성일하이텍 등 배터리 원료부터 핵심 소재·부품·장비기업들도 참가한다.

이번 행사와 동시에 열리는 'xEV 트렌드 코리아 2022'(3월17~19일, B홀)에서는 올해 출시될 전기차(EV) 모델들을 관람할 수 있다. 제조사들이 직접 운영하는 EV 시승 행사를 통해 일반인 관람객에게도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인터배터리 기간 중 열리는 '제11회 더배터리컨퍼런스'에서는 '새로운 배터리 시대의 서막'이라는 주제로 10개국 20여명의 글로벌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해 배터리 산업의 새로운 비전과 미래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associate_pic

이밖에 부대행사로는 코트라(KOTRA)와 전지협회가 주관하는 ‘배터리 해외 시장동향 세미나’와 ‘우수 초청 바이어 1대1 수출상담회’, ‘배터리 산업 잡페어(Battery Job Fair)’가 예정돼 있다.

인터배터리 2022은 홈페이지에서 사전 등록 시 전시 관람이 무료다. 자세한 내용은 ‘인터배터리 2022’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