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호영 "국민 눈높이에 부족했다"…복지장관 후보 사퇴

등록 2022.05.23 21:42:41수정 2022.05.23 22:06: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자녀 편입, 아들 병역 의혹엔 "객관적 허위 입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선웅 기자 =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위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5.0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현 기자 =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23일 자진사퇴 의사를 밝혔다.

정 후보자는 이날 밤 복지부 출입기자단에 보낸 '사퇴의 변'을 통해 "오늘 자로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직을 사퇴한다"고 전했다.

그는 자녀들의 경북대 의대 편입과 아들의 병역 기피 의혹과 관련해 "객관적인 자료와 증거들의 제시를 통해 이러한 의혹들이 허위였음을 입증했다"고 재차 밝혔다.

그러면서도 "이러한 사실과 별개로 국민들의 눈높이에는 부족한 부분들이 제기되고 있고, 저도 그러한 지적에 대해 겸허하게 받아들이고자 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in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