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사전투표 마친 오세훈-송영길… 서울 표심은 누구에게로? [뉴시스Pic]

등록 2022.05.27 11:4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오세훈 "열심히 일할 기회를 달라"
송영길 "새로운 변화 선택해달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국회사진기자단 = 송영길(왼쪽 사진)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와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이촌제1동 사전투표소와 서울 광진구 자양제3동사전투표소에서 각각 투표를 하고 있다. 2022.05.2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류현주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여야 서울시장 후보가 투표에 참여했다.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는 이날 서울 광진구 자양제3동사전투표소를 찾아 부인 송현옥 씨와 사전투표를 했다.

투표를 마친 오 후보는 취재진과 만나 "서울은 계속 뛰어야 한다"며 "많은 준비를 마쳤다. 이 변화의 엔진이 꺼지지 않도록 사전투표에 꼭 참여해서 열심히 일할 기회를 달라"고 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는 서울 용산구 이촌제1동 사전투표소에서 가족들과 함께 투표에 참여했다.

송 후보는 투표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진정한 민심을 표출해 주실 것을 부탁을 드리고 사전투표에 많이 참여해 주실 것을 호소드린다"며 "새로운 서울의 변화와 혁신을 위해서 3선 후보를 또 찍어주는 것 보다는 새로운 변화를 선택해 주실 것을 호소 드린다"고 했다.

사전투표는 27~28일 양일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 설치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할 수 있다. 코로나19 확진 유권자는 28일 오후 6시 30분부터 오후 8시까지 투표할 수 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세종시와 제주도 거주자를 제외한 지역의 유권자들에게는 총 7장의 투표용지가 교부된다. 국회의원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7곳은 국회의원 투표용지까지 총 8장의 투표용지에 기표해야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27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3동 주민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국회의원 보궐선거 투표를 하고 있다. 2022.05.27.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부인 송현옥 세종대 교수와 함께 27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3동 주민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국회의원 보궐선거 투표를 하고 있다. 2022.05.27.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부인 송현옥 씨와 서울 광진구 자양3동 주민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2022.05.27.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7일 서울 용산구 이촌제1동 사전투표소에서 가족들과 함께 6.1지방선거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송 서울시장 후보, 배우자 남영신 씨, 아들 송주환 씨, 딸 송현주 씨. 2022.05.27. myjs@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이촌제1동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5.27.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서울 용산구 이촌제1동 사전투표소에서 가족들과 함께 투표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딸 송현주 씨, 송 서울시장 후보, 배우자 남영신 씨, 아들 송주환 씨. (공동취재사진) 2022.05.27. photo@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