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美 FDA "5~11세 아동용 화이자 백신, 감염 예방에 효과적"

등록 2021.10.23 15:15:22수정 2021.10.23 16:15: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이득이 잠재적 부작용보다 더 커"

associate_pic

[푸르스(벨기에)=AP/뉴시스]벨기에 푸르스에서 지난 10월 생산되고 있는 화이자의 어린이용 백신들. 미국이 5∼11세 어린이들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검토하는 가운데 이들을 대상으로 개발된 화이자의 백신이 91% 가까운 감염 예방 효과를 나타낸 것으로 22일 공개된 연구 결과 나타났다. 2021.10.22


[AP=뉴시스]김혜경 기자 =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을 5~11세 아동에게 접종하는 데 대해 감염 예방에 매우 효과적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22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FDA는 이날 보고서에서 5~11세 아동에게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는 것은 코로나19로 인한 입원과 사망을 예방하는 이득이 심각한 잠재적 부작용보다 더 크다고 밝혔다.

FDA는 5~11세 아동에 대한 화이자 백신의 긴급 사용 승인 여부에 대해 오는 26일 외부 자문기구의 판단이 나오면 검토한 뒤 자체 결정을 내릴 예정이다.

접종 승인 권고가 나오면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내달 첫째 주 접종 대상 아동을 선별해 접종을 시작할 전망이다.

앞서 화이자는 같은 날 5∼11세 아동을 위한 코로나19 백신이 91%에 가까운 감염 예방 효과를 보였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화이자는 2268명의 어린이들에게 3주 간격으로 2차례 어린이용 백신을 접종, 연구했다. 어린이용 백신의 용량은 청소년과 성인의 3분의 1이다.

한편 현재 미국에서는 이미 12세 이상이면 누구나 화이자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