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주시, 제6회 비바체 실내악 축제…10월 6~8일

등록 2022.09.30 13:05: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세계평화의전당서 'Appassionato(열정)'을 주제로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청 전경.(사진=전주시 제공).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비바체실내악축제(조직위원장 조화림)가 깊어가는 가을철을 황홀한 클래식 음악의 선율로 이끈다.

전주시는 '제6회 전주 비바체 실내악 축제'가 오는 10월6일부터 8일까지 세계평화의전당에서 'Appassionato(열정)'을 주제로 펼쳐진다.

비바체 실내악 축제는 문화도시 전주의 브랜드 강화와 시민의 클래식 음악 향유를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열리는 음악축제다.

올해 축제는 예년과는 다르게 여름(7월)과 가을(10월)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가을 축제에서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침체한 지난 2년을 떠나보내고 우리의 삶에 새로운 열정을 채워줄 모차르트와 멘델스존, 보케리니, 쇼스타코비치 등의 작품이 연주된다.

축제의 마지막 날인 8일에는 장일범의 사회로 42명의 연주자와 소프라노 강혜정, 테너 김세일이 함께하는 야외음악회가 세계평화의전당 중정에서 펼쳐진다.

시는 비바체 실내악 축제가 낮 시간대 전주비빔밥의 맛에 흠뻑 취한 시민과 여행객에서 한국의 전통과 서양의 클래식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가을밤의 운치도 선사한다.

시 관계자는 "2022년 전주비바체 실내악축제가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나가는 우리 모두의 삶에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