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이든, 인플레 질문 폭스뉴스 기자에 "멍청한 개XX" 욕설

등록 2022.01.25 10:14:06수정 2022.01.25 11:20: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피터 두시, 기자회견서 인플레에 대해 질문
바이든, 마이크 켜진 상태로 "멍청한 개XX"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4일(현지시간) 조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보수 성향 매체 폭스뉴스 기자 피터 두시의 질문에 "멍청한 개XX(What a stupid son of a bitch)"이라고 말해 논란이 되고 있다. (출처 : 피터 두시 인스타그램) 2022.01.25.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재민 인턴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인플레이션에 대해 질문한 기자에게 "멍청한 개XX"이라고 욕설을 내뱉었다. 마이크가 꺼진 줄 알고 내뱉은 말이었다.

24일(현지시간) 미국 의회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이날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폭스 뉴스 기자 피터 두시(34)가 바이든 대통령에게 "인플레이션에 대한 질문을 받아달라"며 "인플레이션이 중간 선거를 앞둔 상황에서 정치적 문제라고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이는 지난 23일 보수 성향 매체 폭스 뉴스에서 '미국인들 중 85%가 인플레이션에 대해 걱정하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온 데 따른 질문으로 해석된다.

해당 질문을 들은 바이든 대통령은 혼잣말로 "멍청한 개XX이네(What a stupid son of a bitch)"라고 말했다. 해당 영상은 현재 백악관 영상 자료에서는 삭제됐지만, 미국 정부·의회 전문 중계방송 C-SPAN의 중계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국 현지언론에 따르면 백악관은 해당 사안에 대해 아직 어떠한 입장도 표명하지 않은 상태다. 두시 기자도 기자회견 이후 폭스 뉴스에 출연해 "(바이든 대통령이 욕설을 내뱉은) 사실에 대해 백악관에서 확인해주지 않은 상태다"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두시 기자와 평소 다소 껄끄러운 관계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시 기자가 기자회견 중 공격적인 질문을 자주 했기 때문이다.

특히 두시 기자는 지난해 5월 백악관에서 열린 한미 정상 공동 기자회견에서 UFO 존재 여부에 대해 질문한 바 있다. 이때 두시 기자가 "한 가지 질문해도 되냐"고 묻자, 바이든 대통령은 "당신이 평소에 하는 것 같은 고약한 질문이 아니라면(해도 괜찮다)"고 대답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전에도 생중계 방송 중 마이크가 꺼지지 않은 상태에서 욕설 등을 내뱉은 바 있다. 특히 2010년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에게 “오바마 케어 법안을 통과시키는 것은 더럽게 중요한 문제(a big fucking deal)”라고 속삭인 것이 그대로 중계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jeamin3@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