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 동래구, 내년 1월6일까지 헌혈월간 운영

등록 2023.12.09 08: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1004명 헌혈자 목표로 진행

문화상품권 추가 지급 등 혜택 주어져

[부산=뉴시스] 동래구청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동래구청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원동화 기자 = 부산 동래구는 내년 1월 6일 제2회 동래구민 헌혈의 날을 기념하고 혈액 수급이 어려운 동절기에 헌혈이 활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1004명의 참여자를 목표로 헌혈 월간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헌혈월간에 참여하는 주민에게 부산혈액원은 영화관람권, 문화상품권 등 8종 중 2종을 지급한다.

동래구에 따르면 단체헌혈(동래구청, 고등학교 7개교)은 해당 기관 헌혈일에, 개인헌혈은 12월 29일부터 내년 1월 6일까지 1주간 동안 문화상품권을 추가 지급한다.

동래구는 지난 6월 9일에 제1회 동래구민 헌혈의 날을 기념하는 헌혈주간을 운영해 1193명이 헌혈에 참여했다 이중 1005명의 헌혈자가 소중한 혈액을 기부하여 헌혈주간이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바 있다.

장준용 구청장은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헌혈월간을 운영하는 만큼 주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이 절실하다"며 "한 사람의 작은 헌혈이 세 명의 생명을 살리는 헌혈에 주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h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