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술 후 손흥민 첫 입장…"월드컵서 마스크 쓰게 될 것"

등록 2022.11.09 23:15:07수정 2022.11.10 10:25:1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여러분 쓴 마스크 비하면 제 마스크 아무 것도 아냐"

"얼마 남지 않은 시간 앞만 보며 달려 가겠다"

[서울=뉴시스]손흥민 인스타그램. 2022.11.09. (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손흥민 인스타그램. 2022.11.09. (사진=손흥민 인스타그램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안면 골절 수술 후 회복 중인 축구 국가대표팀 주장 손흥민(토트넘)이 카타르 월드컵에 마스크를 쓰고 출전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손흥민은 9일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지난 한 주 동안 받은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저는 많은 분들께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받았고 읽으면서 많은 힘을 얻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월드컵에서 우리나라를 위해 뛰는 것은 많은 아이들이 축구선수로 성장하면서 꿈꾸는 일일 것"이라며 "저 또한 그 꿈을 지금까지 변함없이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손흥민은 그러면서 "지난 2년여의 시간동안 여러분들이 참고 견디며 써오신 마스크를 생각하면 월드컵 경기에서 쓰게 될 저의 마스크는 아무것도 아닐 것"이라고 말했다.

손흥민은 또 "단 1%의 가능성만 있다면 그 가능성을 보며 얼마 남지 않은 시간 앞만 보며 달려가겠다"고 밝혔다.

손흥민의 카타르 월드컵 최종 명단 포함 여부와 경기 출전 여부를 놓고 전망이 엇갈리는 가운데 손흥민이 마스크 착용과 직접 출전 가능성을 처음 언급했다.

이에 따라 손흥민이 카타르 월드컵에서 안면 보호용 마스크를 쓰고 경기에 뛸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게 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